본문 바로가기

Semiconductor/스마트 Tip

[세계 과학자의 대학] 러시아의 천재 과학자, 로모노소프와 모스크바 국립대학교 러시아의 천재 과학자 로모노소프와 모스크바 국립대학교 철학, 논리학, 수사학, 미학 등 학문 전반에 걸쳐 두루 영향을 미친 천재적 인물들을 백과전서적 학자라고 부릅니다. 아리스토텔레스, 플라톤, 레오나르도 다빈치를 비롯해 우리나라에는 다산 정약용이 백과전서적 학자인데요, 약 300년 전 제정러시아에도 천재적 지성을 지닌 과학자가 있었습니다. 미하일 바실리예비치 로모노소프(Mikhail Vasilievich Lomonosov, 1711~1765년)가 바로 그입니다. ‘미하일 로모노소프’라는 인물을 빼놓고는 러시아 학문을 논할 수 없을 만큼 그가 자국의 학문적 발전에 기여한 업적은 대단합니다. 그는 러시아 과학의 시조일 뿐만 아니라, 물리학, 천문학, 지질학, 기계학, 역사학, 문학 등 다양한 학문에서 뛰어..
[세계 과학자의 대학] 런던 세인트 메리 의과대학, 알렉산더 플레밍과 런던 임페리얼 칼리지 인류 최초의 항생제 발견한 알렉산더 플레밍과 런던 임페리얼 칼리지 COVID-19로 전 세계가 힘든 요즘, 각국 모든 사람이 한마음으로 간절히 염원하는 것이 있다면 그것은 바로 ‘백신’이겠지요. 1900년대 초에도 질병만 달랐을 뿐, 인류는 세균감염으로 고통받으며 간절히 항생제를 염원하고 있었습니다. 이번 주제는 인류 최초의 항생제인 ‘페니실린’을 발견한 알렉산더 플레밍(Alexander Fleming)과 그의 대학 세인트 메리 의과대학(St. Mary’s Hospital, 現 임페리얼 칼리지)을 소개해볼까 합니다. 알렉산더 플레밍은 1881년 한 스코틀랜드 농가에서 셋째 아들로 태어났습니다. 빅토리아 통치 시대에 전형적인 스코틀랜드식 교육을 받으며 자란 그는 유년 시절 훌륭한 학업능력을 인정받아 킬마르..
[디지털 라이프] “내 생각을 어떻게 읽은 거야?” 뇌파를 이용한 BCI기술 “내 생각을 어떻게 읽은 거야?” 뇌파를 이용한 BCI기술 발전된 4차 산업혁명시대 너머를 들여다보면 촘촘한 기술력의 세분화를 인지할 수 있습니다. 특히 인체와 인공지능, 로봇 등과의 만남은 이미 현대사회에 너무 익숙해진 분야입니다. 그리고 이로 인해 강력하게 편리해진 삶 속 “가능”이라는 두 글자가 도처에 새겨지고 있습니다. SF영화에서 보던 바로 그 장면이?! “BCI기술, 너는 누굽니까?” “사람의 뇌를 읽는다니, 말도 안 돼!” “헉! 몇 십년 후에나 가능할 줄 알았던 장면이잖아~!”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아우르는 기술들은 매우 다양한데요. BCI 기술도 이 ‘가능’을 ‘가능’케 하는 기술력 중 하나입니다. 이 용어의 경우 뇌파를 이용해 컴퓨터를 사용할 수 있는 인터페이스 기술을 말합니다. 아울러..
[디지털 라이프] 네가 어디 있는지 알고 있다고! GPS를 넘어 SBAS로! 네가 어디 있는지 알고 있다고! GPS를 넘어 SBAS로! 무럭무럭 자라난 GPS 결합 시스템들~ wow 먼 고대 시대. 다른 사람의 위치에 대해 타인이 확인할 수 있는 시대를 상상이나 했을까요? 디지털 라이프의 여러 단면 가운데 이러한 위치정보 추적은 아직도 놀라움의 대상입니다. 그 중심에는 바로 GPS가 있는데요, GPS (Global Positioning System)는 GPS 위성에서 보내는 신호를 수신해 사용자의 현재 위치를 계산하는 위성항법시스템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초창기에는 단순히 GPS가 제공하는 신호를 받아 위치정보를 표시하는 독립된 장치로 사용되었지요. 원래 GPS의 경우, 미국 국방부에서 폭격의 정확성을 높이기 위해 만들어졌다는 점, 아마 모르는 이들도 있을 겁니다. GPS가 민간..
[세계 과학자의 대학] 2편, 파리 소르본대학교 마리 퀴리의 ‘인생대학’ 파리 소르본대학교 방사성 원소를 최초로 발견한 과학자인 마리 퀴리는 여성으로서 최초로 노벨상을 수상했을 뿐만 아니라, 한 번 받기도 어려운 노벨상을 각기 다른 분야(물리학상, 화학상)에서 두 번이나 수상한 최초이자 유일한 여성 과학자입니다. 다양한 분야에서 ‘최초’라는 수식어를 얻은 마리 퀴리는 그녀의 모교인 파리대학(University of Paris)의 최초 여성 교수라는 타이틀까지 당당히 따냈는데요, 이번 호에서는 그녀가 인생 전반에 걸쳐 깊은 인연을 맺은 대학, 파리 소르본대학교(Université Paris Sorbonne)에 대해 이야기해보겠습니다. 파리대학은 1257년 콜레주 드 라 소르본을 시작으로 1885년에 재설립되어 1971년 13개의 대학으로 나뉘게 되었는데..
[세계 과학자의 대학] 1편, 취리히연방공과대학 아인슈타인도 고배를 마신 대학 스위스 취리히연방공과대학 ※ [세계 과학자의 대학]에서는 세계적인 과학자들이 나온 대학과 그들의 대학 생활, 대학의 역사 등을 살펴보고자 합니다. 많이 기대해주세요. (^_^) 21세기 최고의 두뇌, 공간과 시간 그리고 중력에 관한 획기적인 이론으로 세상을 놀라게 한 천재, 아이작 뉴턴 이후 가장 중요한 물리학자 등으로 불리며 과학자들의 과학자로서 위상을 가진 아인슈타인도 대학에 낙방했던 사실을 아시나요? 전설의 과학자 알베르트 아인슈타인(Albert Einstein)이 진학에 고배를 마셨던 대학은 바로 스위스 취리히 연방공과대학, ‘ETH 취리히’라고도 불리는 세계적인 공과대학이지요. 1855년 스위스 정부에서 설립한 공업기술 전문학교(Eidgenossische Polyt..
[디지털 라이프] 쓱 훑으면 싹 증거가! 4차 산업혁명 시대의 디지털 포렌식 쓱 훑으면 싹 증거가! 4차 산업혁명 시대의 디지털 포렌식 디지털 라이프가 발전해 가면서 많은 분야에서 첨단의 꽃이 알록달록 피어났습니다. 금융, 부동산, 건강, 푸드, 주택 등 앰코인스토리에서 살펴본 디지털 라이프 분야 역시 다양한데요, 오늘은 조금 색다른 분야의 디지털 라이프 속 단면을 스캔해 보고자 합니다. 바로 ‘범죄’와 관련된 디지털 바운더리인데요, 첨예하게 날카로워지고 있는 개인권리에 대한 중요성 때문에 예전보다 훨씬 더 범죄 및 법적 조치 등에 대한 일반인들이 관심이 늘고 있습니다. 이에 따라 관련 IT 기술이나 혹은 기존 기술력의 대응 방식 역시 더욱 뾰족한 모양새로 발전해 갑니다. 그 중심에는 바로 디지털 포렌식이 있는데요, 이 디지털 포렌식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와, 저 증거..
[디지털 라이프] 귀에 꽂는 찰나 첨단 세상, 히어러블 귀에 꽂는 찰나 첨단 세상, “히어러블에 대해서도 압니까?” 웨어러블 -----> 히어러블 “웨어러블은 아는데!” “히어러블에 대해서도 압니까?” 우리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준비하고 또 맞이하면서 많이 거론되는 디지털 라이프 스타일 아이템 중 하나가 바로 웨어러블입니다. 정보통신(IT) 기기를 사용자 손목, 팔, 머리 등 몸에 지니고 다닐 수 있는 이 기술력은 우리의 일상 속 다양한 변화를 선물했습니다. 웨어러블이란 웨어러블 컴퓨터 또는 웨어러블 디바이스로 불리는 착용 컴퓨터라고 할 수 있는데요, 사용자가 거부감 없이 신체 일부처럼 항상 착용하고 사용할 수 있는지가 관건이었지요. 특히 헬스케어, 스마트 센서, 저전력 무선 통신, 모바일 운영 체제, 스마트폰 기능 등의 IT 기술이 그저 사물에 불과했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