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Culture/여행을 떠나요

[광주 여행] 디자인과 사람 그리고 문화로 만든 마을, 광주 청춘발산마을 2편 디자인과 사람, 그리고 문화로 만든 마을 지난 호에 이어, 마을 곳곳을 찬찬히 거닐어 봅니다. 천변에 위치한 ‘발산’ 버스정류장에 내려 마을의 초입에 서자 눈앞으로 다채로운 파스텔 톤이 ‘웰컴’ 환영 인사를 건네옵니다. 앞서 언급했듯 청춘발산 프로젝트를 통한 변화의 저변에는 컬러아트프로젝트라는 이름의 마을 디자인 정비사업이 있는데요, 디자인의 기본을 고수하고 마을 그대로의 이야기를 담을 수 있는 컬러와 패턴을 찾는 일, 그리고 이를 마을에 자연스럽게 반영한 작업은 ‘디자인과 사람, 그리고 문화로 만든 마을’을 완성합니다. 구불구불 마을의 골목을 거닐다 만난 ‘기억 저장소’와 ‘할매 텃밭’은 주민 스스로가 주인공이 되는 지역 재생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탄생한 곳입니다. 마을의 오래된 물건들이 전시된 담벼락(..
[광주 여행] 청춘이 발산하는 마을, 광주 청춘발산마을 1편 청춘이 발산하는 마을 광주 청춘발산마을 살인적인 더위가 연일 기승을 부리고 있습니다. 가만히 있어도 주르르 흐르는 땀은 사람을 참으로 지치게 하는데요, 그렇다고 무기력한 하루를 이어가고 있진 않겠지요? 안녕하세요, 앰코가족여러분~! 이번 광주 여행은 만물이 생동하는 이 계절과 너무나 맞닿아 있는 여행지, 그 이름도 푸릇한 입니다. 자! 함께 떠나볼까요? 푸릇하게 생동하는 젊음을 발산하는 마을 광주 서구, 천변에 위치한 마을은 이라는 이름을 갖고 있습니다. 그 타이틀이 주는 어감이 너무도 푸릇해서 부러 찾아간 길, 당도한 마을은 앞으로 개천이 흐르고 비탈진 언덕으로 올망졸망 집들이 나란합니다. 알록달록 외관이 저마다의 이야기를 품고 있는 곳, 오래된 골목에 피어나는 컬러아트프로젝트에 곳곳의 조형물들이 더해..
[가족과 함께하는 세계여행] 미국 서부 자동차 여행, 솔트 레이크 시티와 LA 게티 센터 (지난 호에서 이어집니다) 옐로스톤에서 3박 4일간의 일정을 마치고 솔트 레이크 시티(Salt Lake City)로 향한다. 솔트 레이크 시티는 유타(Utah)주의 주도로, 바닷물보다 더 짠 소금물 호수(이스라엘의 사해보다 더 짜다고 함)가 있고 모르몬교의 총본산이 있는 곳이다. 우리에게는 2002년 동계 올림픽으로 친숙해진 곳이기도 하다. 아침을 먹고 서둘러 출발했는데도 솔트 레이크 시티에 도착하니 벌써 오후 5시다. 모르몬교의 상징인 템플 스퀘어(Temple Square)를 서둘러 찾아간다. 템플 스퀘어에는 관광객들을 위한 무료 투어 가이드가 있어 교회 내부를 둘러볼 수 있었다. 건물에 들어가자 모르몬교 창시자의 이야기를 들려주는 듯한 조형물들이 있었고 모르몬교의 역사에 관한 이야기들이 전시되어 있었..
[등산으로 힐링하기] 강원도 무릉계곡 무릉도원 앰코인스토리가 추천하는 경북 봉화 청량산 산행 코스 (원점 회귀, 약 6km, 2시간 30분 소요) 무릉계곡은 강원도 동해에 위치한 두타산과 청옥산을 배경으로 형성된 곳으로, 호암소에서 시작하여 4km 정도를 올라 용추계곡까지 형성된 산책로는 놀기도 걷기도 좋은 여름철 피서지로 아주 좋은 곳입니다. 넓은 바위 바닥과 바위 사이를 흘러 모인 넓은 연못이 볼만한 무릉계곡은 수백 명이 앉을 만한 무릉반석을 시작으로 계곡미가 두드러지며 삼화사, 학소대, 옥류동, 선녀탕 등을 지나 쌍추, 용추폭포까지 아름다운 경치가 펼쳐지는 것으로 유명합니다. 신선이 노닐었다는 이야기가 전해져 ‘무릉도원’이라고도 불리기도 합니다. 아주 넓은 바위와 그 위로 물이 흐르는 무릉반석을 시작으로 산책 같은 산행을 시작합니다. 이곳 무릉..
[광주 여행] 7.9KM, 광주의 옛 기찻길을 걷다, 2편 남광주시장 7.9km, 광주의 옛 기찻길을 걷다 광주 푸른길 공원 & 남광주시장 남광주역과 남광주시장 (지난 호에서 이어집니다) 광주역 푸른길 시작점에서 출발한 7.9km의 도보길, 한줄기 숲길을 따라 시민 참여의 숲, 옛 산수 굴다리, 산수동 문화마당, 농장다리, 작은 공연장이 차례로 스쳐 갑니다. 그리고 그 길의 끝 푸른길 공원 방문가 센터가 있는 곳은 광주 지하철 1호선 ‘남광주역’입니다. 원래 이곳에도 경전선 기차가 다니는 기차역이 있었습니다. 기차가 다니던 시절에는 보성이나 벌교 등지에서 농수산물을 기차로 싣고 이곳 남광주역으로 가져와 제법 큰 장터가 열렸다고도 하는데요, 기찻길이 이설되면서 자연스레 소박한 장터의 풍경도 기차역도 사라지고 기억에만 존재합니다. 옛 남광주역 부지는 현재 ‘푸른길 공원’의 시..
[가족과 함께하는 세계여행] 미국 서부 자동차 여행 비하인드 2편, 라스베이거스 (지난 호에서 계속) 다음 날 아침이 밝았다. 벌써 라스베이거스에서의 마지막 날이다. 라스베이거스에서의 마지막 밤을 어디서 보낼까 고민을 하다가 정한 호텔은 바로 앙코르 호텔이다. 스티브 윈이 윈 호텔의 영광을 재현하기 위해 지은 호텔이 바로 앙코르 호텔인데 라스베이거스 최고급 호텔 중 하나다. 아침 일찍 앙코르 호텔에 전화해서 Early check in이 가능하냐고 물어봤더니 오전 9시부터도 체크인이 가능하다고 한다. 원래 오후 3시부터인데 이게 웬 떡? 서둘러 짐을 챙겨 앙코르로 향했다. 호텔 체크인을 하고 있는데 둘째 녀석은 어제 보기 좋게 사기당한 꿈틀이를 만지고 있다. 저 장난감을 보니 내 속도 다시금 꿈틀거린다. 체크인을 일찍 해서 전망이 좋은 방은 배정받지 못했지만 그래도 호텔 수영장을 이용..
[광주 여행] 7.9KM, 광주의 옛 기찻길을 걷다, 1편 광주 푸른길 공원 7.9km, 광주의 옛 기찻길을 걷다 광주 푸른길 공원 & 남광주시장 바야흐로 본격적인 여름의 시작입니다. 올해도 ‘무더위’라는 불청객은 어김없이 우리를 찾아왔는데요, 그렇다고 에어컨 아래가 능사라며 무기력한 하루를 이어가고 계시지는 않겠죠? 안녕하세요, 앰코가족여러분~! 이번 여행은 광주에 찾아온 여름 정취를 한껏 느낄 수 있는 입니다. GOGO~! 광주의 옛 기찻길과 자연의 푸르름이 절정에 달하는 여름, 그 정취를 온전히 느낄 수 있는 도심 속 숲길이 있다 해 찾아간 곳은 그 이름부터 싱그러운 입니다. 과거 기차가 왕래하던 광주선 철도길을 따라 조성된 시민 산책로, 걸음걸음 옛 경전선의 흔적을 만날 수 있는 이곳은 광주의 이색길로 시민들의 쉼터가 되어주고 있습니다. 그 시작점은 광주역! 물론 시작과 ..
[가족과 함께하는 세계여행] 미국 서부 자동차 여행 비하인드 1편 , 라스베이거스 라스베이거스 하면 떠오르는 사자성어는 뭐가 있을까? 흥청망청, 일확천금, 패가망신? 이런 단어들이 우선 떠오르는 분들이 많을 것이다. 모두 부정적인 의미의 것들이지만, 라스베이거스는 사실 가족 여행지로 정말 훌륭한 곳이다. 미국 서부의 대표 관광지라 할 수 있는 그랜드 캐니언 미국 국립공원이 근처에 있어서 당일치기 투어가 가능하고, 특급 호텔을 착한 가격에 이용할 수 있으며, 세계 최고의 공연이 날마다 펼쳐지고, 내로라하는 맛집이 즐비한 곳이 바로 라스베이거스이기 때문이다. 필자가 라스베이거스를 택한 이유도 그동안 운전하느라 쌓였던 여행의 피로도 풀면서 세계 최고의 쇼로 알려진 ‘KA 쇼’와 ‘O 쇼’를 보기 위해서였다. 자, 미국 서부 자동차 여행의 절반 일정을 마치고, 자이언 캐니언에서 2시간여 운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