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Culture/여행을 떠나요

[등산으로 힐링하기] 서울 근교에서 느끼는 이국적 경치, 춘천 삼악산


앰코인스토리가 추천하는 삼악산 산행 코스
(약 6km, 5시간 소요 (휴식 포함))


삼악산은 소양강, 의암호를 지나 북한강으로 흘러드는 강변을 끼고 주봉인 용화봉(645m), 청운봉(436m), 등선봉 (632m), 이렇게 셋이 있어서 ‘삼악산’이라고 하며, 악산답게 암릉 구간이 있어서 타는 재미를 느낄 수 있는 산입니다.



▲ 올라가는 길 북한산의 경치


시작부터 가파른 오르막을 오르게 되지만, 금세 조망이 트여 북한강과 의암댐 붕어섬을 비롯해 산그리메까지 강과 산이 어우러지는 아름다운 풍경을 서울 근교에서 볼 수 있어서 정말 보석 같은 곳입니다. 에메랄드빛 강과 산맥의 어우러짐이 마치 유럽에 온 듯한 이국적인 느낌을 자아냅니다.


▲ 상원사를 지나 올라가기


▲ 높이 올라갈수록 더 잘보이는 주변경관과 의암댐


▲ 이국스러운 강과 산의 경치와 함께


▲ 전망대


의암 매표소에서 정상으로 가는 구간은 암릉 구간인데 난이도가 그리 어렵지는 않지만, 홀드를 잡고 이동하는 구간이 많으니 주의가 필요합니다. (암릉을 타는 재미는 덤이지요!) 높지 않은 산이지만 정상에서의 확 트인 조망도 멋지고 시원한 바람과 북한강의 물줄기를 보는 재미도 있습니다.



▲ 전망대에서 보이는 탁트인 경치

 

▲ 정상

 

예상치 못했던 하산길은 너무나 길이 좋았습니다. 이곳으로 등산해도 좋을 것 같더라고요. 등선 폭포로의 하산이 삼악산의 하이라이트라고 할 수 있습니다. 산을 쪼개 놓은 듯 날카롭게 갈라진 협곡 안으로 하산을 하게 되는데요, 작은 협곡이지만 웅장하고 크고 작은 폭포들이 이어지는 계곡길은 아주 시원했습니다.

 

▲ 하산길 계곡의 맑은물

 

 

 

 

▲ 하산길 작지만 웅장한 협곡길

 

푸른 강과 초록초록한 산, 그리고 시원한 계곡까지 있어서 여름에 와도 좋을 만한 곳! 삼악산을 여러분에게 강력하게 추천합니다! 이곳에서 봄날의 정취를 한번 느껴보세요.

 

▲ 산행종료- 작지만 웅장했던 협곡

 

▲ 산행종료 - 협곡을 나가는길 유럽의 작은마을을 연상케하는 건물

 

Tip. 교통
상봉역 > 강촌역 하차 (경춘선 약 1시간 30분 소요)
강촌역 > 매표소 (식사 시 주변 음식점에서 무료 픽업 제공)

Tip. 입장료
의암 매표소에서 입장료 2,000원을 받고 있습니다. 하지만 강촌지역에서 사용할 수 있는 상품권으로 교환해주니 산행 후 점심을 먹을 때 사용하면 됩니다.

Tip. 맛집
닭갈비가 유명한 동네이니 꼭 먹어봐야겠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