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Semiconductor/스마트 Tip

[디지털 라이프] 뭐, 전화번호가 2개라고!? eSIM 시대가 온다

by 에디터's 2022. 4. 14.

뭐, 전화번호가 2개라고!?
eSIM 시대가 온다

IT 기술과 이를 둘러싼 주변은 매일 365일 새로움을 덧칠합니다. 때로는 상상 이상(以上), 혹은 상상했던 이상(異常)에 부합하는 다채로운 일들이 펼쳐집니다. 과연 가능할까 하고 고개를 갸웃거렸던 일들조차 과감하게 무빙하며 move를 만들고 있습니다. 오늘은 그 중에서도 더 혁신적으로 다가오는 그 과감한 물결, 통신과 관련된 새 move에 대해서 알아보고자 합니다. 그리고 이 일렁이는 움직임들은 총천연색 디지털 라이프의 스펙트럼을 완성하는 밑그림이 됩니다.

 

오는 하반기부터 스마트폰 하나로 번호 두 개를 쓸 수 있는 시대가 올 수 있다는 전망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즉, eSIM에 대한 이야기가 쏟아져 나옵니다. eSIM이 도입되면서 과연 어떠한 세상이 펼쳐질지 벌써부터 물음표가 마구 쏟아지는데요,

 

a : eSIM이라는 거에 대해 들어봤어?
b : 칩이 단말기 안에 내장된 거라던데!?

eSIM에 대해 알고 싶다, who are u?!

그렇다면 eSIM이란 무엇을 말할까요? embedded SIM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내장형으로, 현재 일반적으로 사용하는 유심(USIM)과 다른 형태를 띠고 있지요. 칩이 단말기 안에 내장된 것이라고 보면 될 듯합니다. 유심과 동일한 기능을 하기는 하지만, 분명 다른 점이 존재하는데요, 아무래도 교체할 필요가 없어 보입니다. 단말기 교체 시는 그럼 어떻게 해야 할까요? QR코드 등을 활용해 eSIM에 통신사 프로파일을 다운로드하는 형태를 이용하면 됩니다. 그리고 유심을 구매 후 해야 하는 여러 일로부터 자유로운데요, 번호 이동, 가입, 해지 등 업무 등에서부터 자유로울 수 있지요.

 

▲ 우리가 알고 있는 SIM 카드가 아닌 다른 형태의 SIM을 만나볼 수 있을지 모른다.

하지만 요즘 eSIM이 주목받는 이유는 바로 다음과 같은 포인트인데요, 단말기 하나로 전화번호 두 개를 사용할 수 있다는 점 때문입니다. 기존에는 단말기 한 대에 유심 한 개만 들어가는 것이 매우 당연한 상황이라고 할 수 있지요. 싱글심 형태에 익숙한 우리들에게는 새 바람이 아닐 수 없습니다. 유심과 eSIM 둘 다 사용할 수 있는 시대도 멀지 않은 듯하고요. 일종의 듀얼심이라고 불립니다.

 

▲ eSIM 시대는 과연 어떠한 이점을 갖고 있을까?

원래부터 바쁜 비즈니스로 인해 혹은 여러 가지 이유로 스마트폰을 두 대씩 이용해야 하는 입장이었다고 한다면, 이런 eSIM 시대는 더욱 반가울 수밖에 없습니다. eSIM이 상용화되면 여러모로 편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단말기 구입 비용을 절감하는 것 외에도 여러 이점을 발견할 수 있을 테니까요. 앱 다운로드만으로 개통이 가능한 스마트폰 eSIM을 통해 한층 더 편해진 디지털 세상 너머를 묘사하고 그려봅니다. 그리고 일종의 비대면 개통 등이 가능한 시대가 될 수도 있지요. 물론 이러한 과정 속에서도 소비자는 앱 실행을 통해 요금제를 등록해야 합니다.

eSIM에 대해 알고 싶다, what do?!

“그래서, eSIM은 어떠한 역할들을 하게 될까?”

 

국내에선 올 하반기 출시하는 플래그십 단말부터 적용될 전망이라는 이야기가 많지만 막상 eSIM을 이용하게 되면 어떠할지 그 너머를 정의 내리기란 쉽지 않습니다. 사생활 보호, 국내용, 해외용, 개인용, 업무용 등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이유는 워낙 다양한데요, 사용하려는 세컨드폰의 활용 용도는 여러 가지가 있습니다. eSIM은 이런 모든 용도 속에서 어떤 기여를 하게 될까요?

 

하나로 전화번호 두 개를 사용할 수 있는 eSIM 기능의 경우 이미 미주와 유럽 등에서는 확산되는 추세라는데요, 두 개 번호를 이용하기 위해선 휴대전화를 두 대 개통해야 했지만 그럴 필요 없다 보니 주목을 받습니다. 특히, 비슷하게 느껴지던 투넘버 서비스의 경우 통화나 문자 기능에 한해서만 적용되는 경우도 있고 해서 듀얼심과는 차이가 존재하지요.

 

▲ eSIM을 통해 SIM 트레이 등의 변화로 디자인에 영향을 주거나 환경적인 부분에서 더 나은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하는 이들이 있다.

아울러 이 eSIM의 경우 디자인적인 부분에도 영향을 줄 수 있다는 이야기가 나오는데요, SIM 트레이와 연관이 있을 듯합니다. 디자인이 줄어들수록 기기의 용량을 줄일 수도 있지요. 웨어러블 기기와 같은 것과도 연관을 맺을 수 있고요. 물리적으로 SIM을 넣지 못하는 곳에서도 eSIM의 역할이 있을 수 있다고 합니다.

 

기기를 자주 바꾸지 않는 사용자에게도 유용할 것으로 전망합니다. 한번 eSIM을 설치하기만 하면, 요금제를 자유롭게 바꿔가며 쓸 수도 있으며, 아울러 여행 시 해외 망을 쓰는 용도로 사용할 수도 있고요. 유심을 바꿔 끼우지 않으면서도 해외에서 로밍에 비해 적은 비용 사용이 가능하지 않을까 하는 이야기도 나옵니다.

 

하지만 모든 것이 다 마냥 좋기만 한 것은 아닐텐데요, 기기를 바꾸고 싶을 때 그냥 카드를 빼기만 하면 되는 게 아니라 통신사에 방문해서 eSIM을 이동하는 절차가 필요할 수도 있다네요. 즉, 앞선 기술에도 명암이 존재하기 마련이지요. 통신사 입장에서는 eSIM의 도입이 득보다 실이 많을 수 있다고 전망하는 전문가들도 있습니다.

 

그럼에도, 이미 세계적으로 eSIM 도입이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이미 삼성전자는 갤럭시S20 시리즈의 해외 출시 제품부터 eSIM 기능을 장착했지요. 그 외에도 많은 인더스트리에서 eSIM에 관심을 갖습니다. 사용자가 따로 구입해 스마트폰에 넣어 사용하는 그런 형태가 아니다 보니 아무래도 대중화돼 있지는 않지만, 스마트폰 보드에 내장돼 있는 eSIM이 어떤 바람을 불어올지 귀추가 주목됩니다.

 

a : eSIM은 4차 산업혁명 시대 어떠한 역할을 할까?
b : 사물인터넷 등과 연관이 깊을 거라고 하던데!

eSIM에 대해 알고 싶다, So...future?

직접 스마트 기기에 내려받아 설치하는 과정이나 번호를 바꾸고자 할 때 칩을 사서 갈아 끼울 필요가 없는 등, 분명 편리함 역시 존재하는 대상임을 오늘 알 수 있었습니다. 그리고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이러한 eSIM은 또 다른 혁신의 한 축을 담당할 수 있어 확장성 면에서도 주목도가 높아집니다. 사물인터넷(IoT) 시대 eSIM이 중요한 역할을 할 수도 있다는 것인데요, 스마트폰뿐 아니라 첨단 시대의 디바이스 속에서 eSIM이 효율성을 부가하는 형태지요.

 

전 세계 스마트폰에 eSIM 탑재가 늘어나고 있는 이유도 아무래도 사물인터넷이 대중화되는 시점과 연관이 있습니다. 즉, 이 같은 내장형 가입자 식별 모듈이 여러 역할을 할 수 있으리란 기대 때문일텐데요, eSIM 모듈에 번호를 등록하는 가입자 식별 방식이 과연 어떤 형태로 비즈니스 영역을 확장해 나갈지 궁금해지는 부분입니다.

 

▲ 번호를 2개 사용할 수 있는 스마트폰 외에도 웨어러블이나 사물인터넷 등과의 조합 속에서 eSIM은 어떠한 역할을 하게 될까?

별도의 유심을 구매하지 않아도 되는 것과 같은 단순한 장점 외에도 eSIM 시대가 가져올 여러 포말들이 어떤 move를 일으킬지, 어떻게 광활한 디지털 라이프의 파도를 만들어낼지 짚어 보는 것만으로도 첨단의 빗장이 열립니다. 기존 삽입 슬롯이 사라지기 때문에 디자인 면에서도 변신과 변화의 싹을 틔웁니다.

 

그리고 이는 스마트폰에만 해당되는 이야기는 아닙니다. 스마트워치 등 웨어러블 기기에서도 예외일 수 없지요. 앞서도 말했듯, 사물인터넷(IoT) 기기에도 해당될 수 있고요. 아울러 엉뚱한 분야와도 연관을 맺습니다. 유심을 버리는 일이 적어지다 보니 환경적인 부분도 케어 할 수 있다는 주장이 나오기도 하지요. 단편적인 보이는 그대로의 장점 외에도 응용의 여지를 여러 곳에서 발견할 수 있습니다.

“2개의 단말기고유식별번호(IMEI), 어떻게 해결?!”

물론 아직 체크해야 할 부분, 보완해야 할 부분도 무시할 수 없지요. 특히 단말기고유식별번호(IMEI) 관련 문제에 대해서 궁금해집니다. 스마트폰을 분실 또는 도난당했을 때 IMEI는 중요한 역할을 하는데요, 확인하는 기준이 된다고 합니다. 하지만 eSIM의 경우 IMEI가 2개다 보니 이 부분을 어떻게 해야 할지에 대해 궁금증이 생길 수 있지요. 2개의 IMEI를 모두 신고해야 하나 하는 생각이 들기도 하고요.

 

그래서 IMEI 사전등록 서비스가 있다고 해요. 이는 더욱 eSIM의 편리성과 유용함을 배가시킬 수 있을 겁니다. IMEI를 사전에 등록했을 때 해당되는 서비스라고 하는데요, 분실 및 도난 시 하나의 IMEI만 신고해도 됩니다

 

▲ eSIM과 함께하는 미래 디지털 라이프는 어떠할지 벌써부터 궁금해진다.

오늘은 eSIM 시대에 대해 알아봤는데요, 첨단 디지털 라이프는 늘 고정관념 타파와 연관이 있습니다. 하나로 고정된 고루하고 지리멸렬한 길, 그것을 무참히 거부합니다. 전화번호는 1개여야 해, 유심은 반드시 직접 끼워야 해 등. 정해진 길 대신, 번뜩이는 새로움이 용솟음치는 그 생경한 길목 위에서 과감히 미래의 장막을 걷어냅니다. 호불호는 있을 수 있지만, 그게 바로 반짝반짝 번쩍번쩍 디지털 라이프이지요.

 

※ 사진출처 : 픽사베이  https://pixabay.com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