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Community/외국어 강좌

[영화n영어 29호] 굿 윌 헌팅 : 윌, 네 잘못이 아니야

 

MIT 공대에서 한 손에는 빗자루를 들고 청소를 하고 다른 한 손으로는 교실 밖 칠판에 제시한 어려운 수학 문제를 푸는 남자, 영화 <굿 윌 헌팅>에서 주인공인 윌 헌팅(멧 데이먼)입니다. 불우한 가정환경 때문에 대학을 못 갔지만 누구보다도 수학, 법학, 역사학 등에서 탁월한 능력을 보여주지요.

 

MIT에서 수학을 가르치는 램보(스텔란 스카스가드) 교수는 자신이 학생들에게 과제로 제시한 어려운 수학 문제를 단숨에 풀어버리는 윌의 모습에서 가능성을 보았습니다. 자신을 넘어선 수학적 재능을 지닌 그를 보고서 그를 대단한 과학자로 키워내고 싶은 욕심이 났습니다. 이제야 윌은 자신의 적성대로 능력을 펼치고 한결 삶이 편안해지겠구나 싶어 교수 램보에게 지지를 보내고 싶어졌습니다.

 

 

영화 <굿 윌 헌팅>이 이제까지 명작으로 남을 수 있었던 것은 불우한 환경에서 자라난 남자의 성공을 다루는 데서 끝나지 않는 데 있습니다. 불운했던 가정환경은 윌을 자격지심이 많고 마음을 열기 두려워하는 사람으로 자라게 했지요. 재기발랄한 언변과 뛰어난 수학능력뿐 아니라 법학, 역사학에 도통한 윌의 모습을 교차해서 보면 안타깝기만 합니다.

 

램보 교수는 그의 다친 마음을 치료하기 위해 친구 교수 숀에게 그를 데리고 갑니다. 마음을 내보이기 힘든 윌이 방어하는 방식은 교수 숀의 심리적 약점을 파고들어 그의 마음을 흔들어버리는 것이었지요.

 

 

숀의 심리적인 약점은 그의 아내였어요. 사랑했던 그녀를 잃은 지 5년이 지났는데도 그 상실감에 마음 아파합니다. 윌이 숀(로빈 윌리엄스)의 그러한 약점을 파고들었지만 다음 그들의 대화를 보면 윌이 실제 경험보다는 이론에 기대어 그를 공격하고 있다는 점을 알 수 있지요.

 

숀 :
I was thinking about what you said to me the other day, about my painting.
전에 내 그림에 대해서 했던 말 말이야.
I stayed up half the night thinking about it and then something occurred to me and I fell into a deep peaceful sleep and haven't thought about you since.
그 생각하느라 한참 잠을 못 이루었어. 그러다 갑자기 뭔가 깨닫고는 마음이 편안해져서 잠들었어. 너에 관해선 일체 생각하지 않은 채 말이야.
You know what occurred to me?
그게 뭐였는지 아니?

 

윌:
No.

몰라요.

 

숀:
You're just a boy.
네가 어린애란 거야.
You don't have the faintest idea what you're talking about.
넌 제대로 알지도 못하고 내뱉을 뿐이야.

 

윌 :
Thank you.
알아줘서 고맙네요.

 

숀 :
You've never been out of Boston.
당연한 거야. 넌 보스턴을 떠나본 적이 없으니까.

 

윌:
No.
그렇지요.

 

숀 :
So if I asked you about art, you could give me the skinny on every art book ever written...Michelangelo?
내가 미술에 대해 물으면 넌 책에서 봤던 정보를 읊어 대겠지. 미켈란젤로를 예로 들어 볼까?
You know a lot about him I bet. Life's work, criticisms, political aspirations.
그에 대해 잘 알 거야, 그의 걸작품이나 정치적 야심, 교황과의 관계도 알 거야. 맞지?
But you couldn't tell me what it smells like in the Sistine Chapel.
하지만 시스티나 성당의 내음이 어떤지는 모를걸?
You've never stood there and looked up at that beautiful ceiling.
한 번도 안에 들어가 서 본 적도 그 성당의 아름다운 천장화를 본 적도 없을 테니까. 

 

의문문을 일반 문장 안에 넣는 방법

 

두뇌가 명석한 윌이지만 경험하지 않은 것을 이론으로 설명하는 것에는 한계가 있습니다. 숀은 그런 윌의 한계점을 다음과 같이 시스티나 성당을 언급하면서 잘 드러내지요. 성당을 직접 가야 느낄 수 있는 정보가 있다는 점을 짚어냅니다.

 

You couldn't tell me what it smells like in the Sistine Chapel.

 

의문문이 일반 문장 안에 들어갔네요. 이때 의문문을 <의문사+주어+동사> 형태로 바꿔 문장에 넣어야 오류가 없습니다. 이 문장에서는 what(의문사) +it(주어)+ smells like(동사) in the Sistine Chapel로 바꿔서 문장으로 들어갔네요. 그리고 전체 문장 속에서는 통째로 목적어로 쓰였네요. 참고로 동사 tell은 목적어를 두 개를 가지지요. 이 문장은 간접목적어(me)와 직접목적어(what it smells like in the Sistine Chapel)로 요약할 수 있습니다.

 

개개인은 완벽하지 않지만 아내는 자신을, 자신은 아내를 보완해줘 완벽해진다고 이야기해줍니다. 술집에서 만난 하버드 대학생 스카일라는 윌에게는 기쁨이자 고통이었습니다. 대학원을 타 지역으로 가서 마치려는 그녀에게 윌은 그녀를 사랑하지만 마음을 열지는 못했어요. 그리고 그의 내면에 도사리는 두려움을 읽어낸 숀은 그가 가장 듣고 싶었던 이야기를 말해주지요.

 

‘어린 시절, 불우한 환경에서 자란 것은 네 잘못이 아니야. 그로 인해 사람을 믿지 못하고 마음을 열지 못한 것도 네 잘못이 아니야’ 등 많은 말들이 숨어 있는 말이지요.

 

윌은 마음을 여는 법을 숀을 통해 배워갑니다. 그리고 용기를 내서 자신이 하고 싶은 일을 찾고, 사랑하는 여자를 만나러 갑니다.

 

 

사람들은 트라우마를 가지고 있지요. 트라우마를 보길 회피하는 사람도 있고 정면으로 돌파해 트라우마를 이겨내는 사람도 있겠지요. 한없이 자신을 작아지게 만드는 기억들 때문에 현재 주어진 행운에, 인연을 놓치지 않았으면 합니다.

 

사진출처 : 다음영화 https://movie.daum.net/moviedb/main?movieId=11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