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Culture/요리와 친해지기

광주 금호동 맛집 <왕코등갈비> 광주 최고의 등갈비 맛집을 소개합니다


안녕하세요, 앰코인스토리 독자 여러분! K4사업장을 대표해서 2020년 새해부터 광주지역의 맛집을 소개할 박하린 필자입니다. 짝짝쓰~! 이번에 여러분께 처음 소개해드릴 맛집은 서구 금호동에 위치한 <왕코등갈비>집입니다. K4에서 가까운 첨단지구의 맛집은 다들 잘 알고 계실 것 같아, 필자의 첫 맛집 소개 주인공은 필자가 사는 동네로 선정했답니다. 자, 그럼 필자의 첫 번째 맛집이 어떤 곳일지 한번 가보시겠습니다!

 

이곳은 필자가 고등학생 때부터 자주 다녔던 등갈비집이랍니다. 친구들과 하굣길에 자주 갔던, 추억이 있는 집인데요, 보시다시피 지금은 너무 유명해서 저녁 시간에는 무조건 웨이팅은 감수하셔야 해요. 그리고 금호동 먹자골목은 주차공간이 부족하기에, 되도록 대중교통을 이용해서 방문하는 것을 추천합니다. 밑줄 쫘악~별표 백 개!

 

 

 

필자도 퇴근하자마자 바로 달려갔지만 여덟 번째 웨이팅이었어요. 그간 얼마나 핫플레이스 알게 해주는 겹겹이 붙어있는 번호표들. 가게 내부는 이렇게 원형 테이블 형식으로 되어있어요. 주변 테이블과 거리가 충분하기에 답답하지 않게 앉아 풍미를 즐기실 수 있는 환경입니다. 모든 메뉴를 저온 숙성하는 왕코의 자부심! 다른 메뉴도 다 맛있지만 그중에서도 가장 사랑스러운 건 등갈비입니다.

 

 

메뉴는 가격은 이렇게 구성되어 있어요. 저번에 방문했을 땐 치즈등갈비를 먹었는데 필자는 숯불직화소금구이등갈비를 추천합니다. 기본 상차림은 양배추, 피클, 오이냉국, 김치, 양파절임, 마늘, 그리고 쌈장, 이렇게 고기에만 집중할 수 있게 도와주는 친구들만 딱 나옵니다.

 

 

 

기본으로 나오는 순두부찌개, 찌개 전문점이라고 믿을 정도로 칼칼한 게 정말 맛있습니다. 안에 반숙 계란이 들어있는데 꼭 드시는 걸 추천해요! (찌개 추가는 3000원, 메모!)

 

 

물이랑 소주는 양동이에 얼음 채워주십니다. 계속 이렇게 시원한 상태로 계속 마실 수 있습니다! 역시 센스만점 주인장님. 드디어 등장한 등갈비 2인분 기준으로 총 13개 등갈비가 나와요.

 

 

 

 

숯불에 직원분이 앞뒤로 맛있게 구워주시는데요, 등갈비라서 익는 시간이 조금 걸리지만 기다리면서 순두부찌개 클리어했답니다. 먹기 좋게 등갈비 한쪽을 가위로 뼈와 살을 분리해서 손잡이를 만들어주셨어요. 엄청난 달인 손길이 느껴졌답니다.

 

 

 

 

먹음직스럽게 구운 등갈비와 마늘을 같이 구워 같이 먹으면 아주 찰떡궁합입니다. 직원분이 위생장갑도 챙겨주는데요, 야무지게 끼고 위에 발라준 뼈 손잡이 부분을 잡고 드시면 됩니다. 육즙이 살아있는 등갈비를 뜯고 맛보고 즐기면서 무한 반복하면서 먹었던 것 같습니다. 따뜻한 흰밥 위에 등갈비 살코기를 올려주고, 마늘에 살짝 쌈장 올려주면 맛있어요. 그 대신 쌈장을 많이 하면 안 되고요. 고기에 간이 잘 배어 있어서, 마늘 향과 등갈비면 한 그릇 뚝딱입니다.

 

 

왜 ‘겉바촉촉’이라고 하지요? 겉은 바삭바삭하면서 속은 촉촉하면서 숯불 향이 잘 배어 있었어요. 사실 배가 안 고파서 남으면 포장해 가려고 했는데 눈 깜짝할 새에 다 먹어버렸어요. 기다리기 힘든 분들은 포장도 된다고 했어요. 그래도 등갈비는 뭐니 뭐니 해도 숯불에 구워야 제맛인 거 다들 아시지요? 매운맛도 인기가 좋아서, 필자도 다음에 방문할 때는 매운맛을 도전해보려고 해요.

 

추운 날씨에 숯불 향이 가득한 너무 맛있는 등갈비 하나씩 들고 뜯고 오순도순 가족, 친구와 함께 이야기하면서 맛있는 저녁 식사하면 어떨까요?

 

메뉴 : 치즈등갈비 소 30,000원/중 40,000원/대 50,000원, 숯불직화등갈비(1인분) 14,000원, 숯불직화돼지갈비 13,000원, 닭발 13,000원, 생삼겹살 12,000원, 껍데기 7,000원
주소 : 광주 서구 금화로85번길 4-37 (금호동 759-5)
전화 : 062-373-788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