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Culture/요리와 친해지기

인천 간석동 <옥련동 할머니 즉석 떡볶이>에서 학창 시절 떡볶이 맛집 추억을 느껴보아요~


안녕하세요, 앰코인스토리 독자 여러분! 오늘 필자가 소개해 드릴 맛집은 <옥련동 할머니 즉석 떡볶이> 집입니다. 아쉽게도 체인점을 소개해 드리지만, 그만큼 가성비가 좋은 맛집이라 여러분께 소개해 드리려 해요.

 

 

 

 

이곳은 필자가 가난하던 대학 시절에 친구들과 자주 방문했던 곳인데요, 가성비로 갑이라 할 수 있는 곳입니다. 그렇다고 맛이 없느냐? 아닙니다. 매우 맛있는 떡볶이집이랍니다. 필자가 방문하는 지점은 인천 올리브백화점 옆 골목에 있는 간석동점으로, 차량은 약 3대 정도 주차할 수 있어 보입니다.

 

 

우선 이곳이 다른 떡볶이집과 차별화되는 점은, 다름 아닌 '면 사리' 때문입니다. 다른 떡볶이 전문점은 떡볶이를 시키고 '면 사리'를 추가시키는 반면에 이곳은 처음 주문할 때부터 사리를 함께 주문합니다. 그럼에도 1인분에 3,000원이라는 초초초저렴한 가격까지! 조금 아쉬운 점은 추가 사리 주문은 되지 않고, 1인분을 추가해야 한다는 점입니다. 또한, 주문은 우동, 라면, 쫄면 사리를 섞어 주문해도 되더라고요.

 

 

 

기본적으로 주문하면 밀 떡볶이를 주고, 쌀 떡볶이를 원하는 경우 주인장께 쌀 떡볶이로 주문하면 됩니다. 물론 필자는 밀 떡볶이를 사랑하기 때문에 밀 떡볶이를 주문했습니다. 튀김은 맨 처음 주문할 때 함께 주문하는 것이 좋은데요, 이유는 바로 튀겨 주기 때문에 시간이 약간 걸립니다.

 

 

 

참고로, 이곳의 떡볶이 양은 절대 적지 않지만 구독자분들을 위해 또 필자가 이 한 몸 희생하여 볶음밥까지 먹어보았습니다. 역시 볶음밥은 진리죠! (ㅎㅎ) 만두볶음밥은 만두를 조리하고 잘게 잘라 볶음밥에 함께 넣어줍니다. 역시 만두볶음밥과 치즈볶음밥을 함께 주문하실 수 있었고요.

 

 

이처럼 옥련동 할머니 즉석 떡볶이는 매우 저렴한 가격에 맛과 양을 모두 잡은 곳입니다. 한 가지 아쉬운 점은 카드 결제가 되지 않더라고요. 참고하시고요. 떡볶이가 먹고 싶을 때, 오랜만에 학창 시절 친구를 만날 때, 학창시절의 향수를 느낄 수 있는 이곳 옥련동 할머니 즉석 떡볶이에 한 번 방문해 보시는 것도 좋겠습니다.

 

 

 

메뉴 :
밀 떡볶이 라면+쫄면사리 3,000원, 우동사리 3,500원,
쌀 떡볶이 라면+쫄면사리 3,500원, 우동사리 4,000원,
치즈볶음밥 1,500원, 만두볶음밥 2,000원, 커피빙수 1,500원, 사계절 빙수 2,500원, 튀김류 500원
전화 : 032-434-5342
영업 : 11:00~21:00, 매주 화요일 정기 휴무
주소 : 인천 남동구 남동대로898번길 3 (간석동 20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