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Culture/요리와 친해지기

광주 일곡동 맛집 <오늘부터 애간장> 레알 밥도둑이 여기에 있다!

 

안녕하세요. 이번에 소개해드릴 곳은 일곡동 자연마을 부근에 있는 <오늘부터 애간장>입니다. 테이블이 만석이라 사진은 찍지 못했지만 내부가 정말 아늑하고 깔끔했답니다. 자! 주문을 하고 부침개를 부치러 가봅니다.

 

▲ 셀프 부침개

 

▲ 부침개

 

이곳은 부침개와 라면 셀프바가 있으니 잊지말고 꼭 이용하시고요. 부침개 먹으면서 조금 기다리다보니 음식이 나왔어요. 처음으로는 홍합 오뎅탕이 나왔는데 홍합이 들어가서 그런지 국물이 시원했답니다.

 

 

▲ 간장게장

 

▲ 양념게장

 

필자는 반반小를 시켰는데 제육볶음 간장게장 양념게장 이렇게 먹기 좋게 나왔어요. 음식이 깔끔하게 나온다는점이 일단 마음에 들었어요.

 

▲ 누룽지와 밥

 

밥은 압력 밥솥에 나오는데 밥은 그릇에 덜어내고 물을 부어 누룽지를 만들어놨어요. 즉석밥이라 그런지 밥이 더욱 맛있게 느껴졌답니다.

 

 

 

이제 맛있게 먹어보도록 하겠습니다. 필자는 개인적으로 양념을 더 좋아해서 양념에 손이 먼저갔어요. 와 살이 꽉차있는게 진짜 먹음직스럽지않나요? 밥에 올려서 크게 한입했는데 양념이 맵지않고 달달하니 맛이 좋았어요.

 

 

 

음식은 눈으로도 먹는다고들 하잖아요. 간장게장이 계란으로 플레이팅 되어있는데 너무 귀여웠어요. 간장게장은 잘못하면 비린내 나기 쉬운데 비린내도 안나고 너무 짜지 않아 진짜 밥도둑이 따로 없더라고요.

 

게장이 메인 메뉴라 제육볶음은 기대 안 했는데 이게 웬걸? 쌈밥집만큼이나 맛이 좋더라구요.

 

▲ 제육볶음

 

게장도먹고 쌈밥도 먹고 완전 일석이조네요(ㅎㅎ) 역시 게장하면 등딱지를 빼먹을수 없죠.

 

▲ 게딱지

 

▲ 게장딱지밥

 

게장딱지에 밥 쓱싹쓱싹 비벼서 먹으니 고소하니 맛이 좋았습니다.

 

 

 

귀한 연평도 꽃게를 사용해서 그런지 싱싱했고 담백한 간장게장과 자극적이지 않고 감칠맛나는 양념게장으로 오늘도 배부르게 한끼하고 따듯한 누룽지로 기분 좋게 마무리하였답니다. 속이 꽉 찬 게장 생각날때 방문해보시길 추천드립니다.(^_^)

 

메뉴 : 간장게장 양념게장 반반게장 小 42,000 中 52,000 게장추가 15,000 / 포장가능
주소 : 광주 북구 일곡마을로 121(일곡동 911-3) / 주차장 없음
전화 : 062-571-0399
영업 : 11:30~20:30 / 브레이크 타임 : 3시~5시 / 월요일 휴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