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Culture/요리와 친해지기

광주 첨단지구 맛집 <해안식당> 착한 밥도둑 꼬막비빔밥 맛보러 고고!


앰코인스토리 독자 여러분, 잘 계셨나요? 필자가 이번 호에는 가게가 오픈하자마자 첨단지구에서 생활하는 사람들의 입맛을 확 사로잡은 꼬막비빔밥 맛집을 소개하고자 합니다.


사실 이 식당은 예전 [람바다]라는 이름에서 [해안식당]이라는 이름으로 리뉴얼 되면서 여러 가지 메뉴와 내부 인테리어가 변경되었어요. 안쪽 골목으로 진입하면 고려조 삼계탕집 맞은편에 전용 주차장도 마련되어 있어서 차량을 가져가신 분들이 편리하게 이용하실 수 있겠더라고요.



작년 12월에 오픈하면서 이곳에서 이벤트로 일정 기간 꼬막비빔밥을 무려 50%나 할인된 가격으로 판매를 했던 적이 있었는데, 그때 정말 사람들이 순번 20번까지도 줄을 서가며 대기했을 정도로 인기가 많았던 곳입니다. 필자도 그때 방문해서 맛을 확인하였지요. 이번에 아직 방문하지 않으신 분들께 소개해드리고자 재방문을 하게 되었습니다. 이벤트 기간이 지났는데도 여전히 사람들로 북적였어요.





기본 상차림은 다소 간소해 보였는데요, 간장게장, 김치, 어리굴젓, 달걀찜, 미역국으로 세팅됩니다. 그런데, 예전 람바다의 미역국 명성을 잃지 않았다는 느낌을 받았을 정도로 미역국이 정말 맛있더군요. 주문한 꼬막비빔밥과 갑오징어 무침이 나오고, 이제 먹을 준비를 합니다.





꼬막비빔밥은 밥에 꼬막무침을 올려놓고, 들기름을 둘둘 둘러서 비벼 놓으세요. 이제 반짝반짝 윤기 좔좔 흐르는 꼬막비빔밥이 되었다면 테이블마다 마련된 김에 비빔밥 한 숟가락 올려놓고, 그 위에 어리굴젓을 올려서 한입에 쏙 넣습니다.



정말~맛이~후~또 가고 싶습니다. 어리굴젓은 크기도 크고, 퀄리티도 좋은 것이 메뉴판에서 보듯 가게에서 실제로 판매하고 있는 상품입니다. 너무 맛있어요, 정말!

 

 

 

갑오징어 무침은 예전 람바다 때 있었던 메뉴 그대로인데요, 특유의 새콤한 양념에 오득~오득 씹히는 갑오징어와 채소들을 잘 버무렸습니다. 날치알이 올려진 깻잎에 싸 먹는데, 이것 또한 입맛을 계속 자극하더라고요. 다만, 한 가지 아쉬웠던 것은, 갑오징어 양이 그렇게 많게 느껴지지는 않았다는 점이에요. 차라리 아구찜(아귀찜)을 시킬 걸 하고 약간 후회스러운 마음도 올라오더라고요.

 

 

 

어쨌든 두 메뉴로 배를 든든히 채우고 두둑해진 발걸음으로 가게를 나섰습니다. 한 끼 식사로 꼬막비빔밥 11,000원이 조금 부담될 수도 있지만 먹고 나면 아깝다는 생각은 들지 않았던 곳이었습니다. 여러분들도 한 번 가보세요~! 추천합니다.

 

메뉴 : 꼬막 비빔밥 11,000원, 갑오징어 무침 25,000원, 커플 아구찜 35,000원, 아갑찜(대) 55,000원
영업 : 11:00~22:00 (Break Time 15:00~17:00)
주소 : 광주 광산구 임방울대로801번길 12 (쌍암동 671-4) 해안식당
전화 : 062-972-60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