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Community/외국어 강좌

[영화n영어 20호] 미녀와 야수 : 겉모습에 속지 말아요. 진정한 아름다움은 내면에 있는 법! 영화는 ‘벨’이라는 시골 처녀와 한순간의 교만으로 야수가 되어버린 왕자의 사랑 이야기를 골자로 하지만, 꼼꼼히 이야기를 따라가다 보면 조연들의 활약이 눈에 띕니다. 화려한 파티가 성행하던 성에 느닷없이 나타난 노파가 선물로 장미 한 송이를 왕자에게 건네지만 왕자는 그녀를 무시하지요. 이때 노파가 요정으로 변해 벌을 준다는 게 그 예입니다. 요정의 활약은 여기서 끝이 아닙니다. 조연처럼 보이는 역할이 사실은 가장 중요한 열쇠를 쥐고 있는 설정 때문에 이야기가 밋밋하지 않고 입체적으로 느껴지지요. 감독이 이 영화를 통해 말하고 싶은 메시지는 꽤 묵직합니다. 개스톤과 야수가 좋아하는 벨을 대하는 자세인데 이런 차이점을 통해 야수의 아름다운 내면을 잘 볼 수 있는 계기가 됩니다. 다음은 개스톤이 벨에게 구애하기..
[중국어 탐구생활] 今天要加班吗? 오늘 야근이야? A : 今天要加班吗? Jīntiān yào jiābān ma? 오늘 야근이야? B : 嗯嗯 今天要加班, 要写报告呢。 Ēn'ēn jīntiān yào jiābān yào xiě bàogào ne。 응 오늘 야근이야. 보고서 써야 하거든. A : 啊 那我先下班了, 我要去坐班车。 Ā nà wǒ xiān xiàbānle wǒ yào qù zuò bānchē。 아, 그럼 나 먼저 퇴근할게. 통근버스 타러 가야 해서. B : 好的, 我明天调休了。后天见。 Hǎo de wǒ míngtiān tiáoxiūle. Hòutiān jiàn。 그래, 난 내일 대휴야. 모레 봐. [오늘의 문장] 今天要加班吗? (Jīntiān yào jiābān ma?) : 오늘 야근이야? • 加班(jiābān) : 야근, 추가근무 • 报告(bà..
[영화n영어 19호] 행복을 찾아서 : 꿈이 있다면 지켜야 해 적성에 맞는 일을 찾아 뒤늦게 다른 직업을 과감히 선택하는 일은 쉬운 일이 아닙니다. 영화 (2006)에서 크리스(윌 스미스 분)는 두 달째 집세를 밀리는 상황에서 이미 몇십 대나 사 놓은 의료 기계가 팔리지 않아 주식 중개인을 선택하려 합니다. 아내는 그런 크리스에게 우주 비행사나 꿈꾸라고 비아냥대지요. 하지만 크리스는 인생을 바라보는 데 굳건한 신념이 하나 있습니다. 아들 크리스토퍼(제이든 스미스 분)와 이야기하는 장면에서 다음과 같이 드러나지요. Don't ever let somebody tell you...you can't do something. Not even me. 누군가 넌 할 수 없다고 말하면 흘려들어. 아빠가 그래도…. You got a dream.... You gotta protect..
[중국어 탐구생활] 有什么安排吗? 무슨 생각 (계획) 있어? A : 今天星期五,我们有什么安排吗? jīntiān xīngqīwǔ women yǒu shénme ānpái ma。 오늘 금요일인데, 우리 뭐 할까? (뭐할지 계획 있어?) B : 我们去吃烧烤怎么样? women qù chī shāokǎo zěnmeyàng。 고기 먹으러 가는 거 어때? A : 哎呀, 去意大利餐厅喝一杯红酒吧。 Āiyā qù Yìdàlì Cāntīng hē yìbēi hóngjiǔ bā。 에이, 이탈리안 레스토랑 가서 와인 한 잔 마시자. B : 好的,情调还是很重要。 Hǎo de qíngdiào háishì hěn zhòngyào。 그래, 아무래도 분위기가 중요하니까. [오늘의 문장] 有什么安排吗? (yǒu shénme ānpái ma?) : (생각이나 일정에 대한) 계획이 있어? • 安排 (..
[영화n영어 18호] 내 사랑 : 내 인생 전부가 이미 액자 속에 있어요 영화 (2017)은 연이은 불행에도 속 깊은 성정과 그림에 대한 열정으로 삶을 버텨낸 화가 ‘모드’의 일대기를 다루고 있습니다. 관절염 환자인 모드(샐리 호킨스)는 오빠가 집을 팔아버리는 바람에 집을 잃고, 숙모의 차가운 시선에 마음을 다쳤습니다. 하소연조차 제대로 못 한 채 낭떠러지 끝에서 서 있었던 때, 우연히 가게 안에 가정부를 구한다는 전단을 붙이던 남자 루이스를 따라 들어가게 된 것은 마지막 동아줄을 잡는 심정이었을 것입니다. 절름발이에 거동도 불편해 보이는 모드를 보고도 루이스를 가정부로 고용할 수 있었던 것은 루이스(에단 호크) 역시 옹고집에 무뚝뚝한 별난 남자였기 때문입니다. 모드가 그들의 관계를 낡은 양말 한 쌍에 비유하듯 그들은 다른 듯 비슷한 듯 서로 맞물리며 친해집니다. 기르던 닭이..
[중국어 탐구생활] 要叫外卖吗? 배달시킬 거야? A : 晚上我们吃什么呢? wǎnshang women chī shénme ne。 우리 저녁에 뭐 먹을까? B : 你想吃什么?家里没什么可吃的。 nǐ xiǎng chī shénme Jiālǐ méishénmē kěchīde。 너 뭐 먹고 싶어? 집에 별로 먹을 것이 없어. A : 你要叫外卖吗?那我们吃汉堡吧。 nǐ yào jiào wàimài ma nà women chī hànbǎo bā 배달시킬 거야? 그럼 우리 햄버거 먹자. B : 好的, 给你点套餐了。 hǎo de gěi nǐ diǎn tàocān le。 그래, 세트로 주문할게. [오늘의 문장] 要叫外卖吗? (yào jiào wàimài ma?) : 배달시킬 거야? • 外卖 (wàimài) : 배달음식, 테이크아웃 • 可吃的 (kěchīde) : 먹을거리 ..
[영화n영어 17호] 몬스터 콜 : 차라리 다 끝나버렸으면 하고 생각했어 힘든 시기에 기댈 곳이 없다는 것을 깨닫게 될 때 많이 외롭습니다. 도움을 받더라도 공허해질 수밖에 없는 것이 우리네 인생이라는 게 한층 더 아프게 다가옵니다. 영화 (2016)의 아이 코너는 아픈 엄마가 언제 잘못될지 모른다는 극심한 공포와 이러한 과정이 힘들어 외면하고 싶은 상반된 마음을 충분히 보여줍니다. 느닷없이 닥친 이 위기에 맞서야 하는 코너는 너무 어렸지요. 그래서 소위 힘 좀 쓰는 아이들에게 맞아가면서 그러한 현실을 외면하고 싶었습니다. 할머니가 코너에게 현실을 직시하라는 말을 듣고 싶어하지 않은 것도 같은 맥락이었습니다. 이혼한 아빠도 일찌감치 새 가정을 꾸리고 있어 그곳에서 함께 살고 싶어 하는 코너의 바람을 들어줄 수도 없습니다. 은 사방이 꽉 막힌 듯한 상황에서 코너를 구하기 위해 ..
[중국어 탐구생활] 你感冒了吗? 감기 걸렸어? A : 你感冒了吗? 怎么一直咳嗽呢? nǐ gǎnmào le ma? zěnme yìzhí késou ne? 너 감기 걸렸어? 어째 계속 기침을 하네? B : 好像是, 从昨天开始有点不舒服。 hǎoxiàngshì, cóng zuótiān kāishǐ yǒudiǎn bù shūfu。 그런 것 같아. 어제부터 몸이 좀 안 좋아. A : 最近温差大了, 容易感冒。早点回家休息吧。 zuìjìn wēnchā dà le, róngyì gǎnmào. zǎodiǎn huíjiā xiūxi bā。 요즘 일교차가 커져서 감기에 잘 걸리는 것 같아. 일찍 집에 가서 쉬어. B : 好的, 那我先走了。 hǎode. nà wǒ xiān zǒule。 그래, 그럼 나 먼저 갈게. [오늘의 문장] 你感冒了吗? nǐ gǎnmào le ma?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