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3공장에서는 지난 9월 23일 사원문화센터 3분기 강좌로 꽃송편과 바람떡, 도장떡 패키지 강좌를 운영했습니다. 이번에는 사원 자녀들이 함께 참여하였으며, 직접 송편을 빚고 반죽하면서 그 어느 때보다 창작의 열기가 더해졌던 시간을 만들었습니다. 앞으로도 사원문화센터에서는 사원 및 사원가족을 대상으로 다양한 강좌를 운영할 예정입니다.




가족들이 보내온 세 번째 소감문

태정이가 함께한 시간


어느 날 공지된 사원문화센터 안내문을 보고 이번에는 꼭 참여해야겠다는 생각으로 신청을 했는데요, 안될 줄 알았는데 문자가 왔어요! 너무 기뻐서 신랑과 아들에게 얘기했더니, 우리 태정이는 “엄마, 나 떡 싫어하는데요.” 해서 “엄마랑 아빠랑 같이 만들건데요?” 하니, 바로 “좋아요!”라고 하네요. 당일 회사로 오는 길에 우리 가족은 처음으로 참여하는 문화센터라 기대하면서 들어왔는데, 참여하시는 분들이 아주 많더라고요.

드디어 수업이 시작되자, 떡이 싫다던 태정이는 엄청 적극적으로 만들기 시작했고, 예쁘게 모양을 만들고 싶었지만 자꾸만 구멍이 나서 설탕과 깨가 와르르 쏟아지기도 했답니다. 어느덧 우리 송편은 점점 더 커져 버렸고, 커진 만큼 웃음도 커졌지요. (^_^) 그렇게 즐겁게 송편, 바람떡, 도장떡을 다 만들어 보았답니다. 강사님들에게도 “감사합니다!”라고 마음을 전했습니다.

식사시간에는 신랑과 아들은 정말 맛있다면서 새우까스랑 우동을 두 번씩 다 비웠답니다. 끝나고 나오는 길에 우리 아들이 하는 말, “엄마! 감사합니다. 다음에 또 하게 해주세요, 꼭이요!”라고 하는데 어찌나 예쁘고 감동이던지요. 다음에도 이런 좋은 기회가 많이 있었으면 좋겠어요. 오랜만에 너무 즐거웠고 고생 많으셨습니다. 진행하는 내내 웃는 얼굴과 자상함으로 대해주신 누나와 삼촌이 너무 좋았다는 아들의 말을 대신 전합니다. 아참! 칸쵸와 카라멜과 맥스봉 소세지 주시는 센스! 좋았어요~!


글 / K3 TEST제조팀 박혜영 사원의 가족





취재 / K3 주재기자 방광일 수석


Comments : 댓글을 달아주세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K3공장에서는 지난 9월 23일 사원문화센터 3분기 강좌로 꽃송편과 바람떡, 도장떡 패키지 강좌를 운영했습니다. 이번에는 사원 자녀들이 함께 참여하였으며, 직접 송편을 빚고 반죽하면서 그 어느 때보다 창작의 열기가 더해졌던 시간을 만들었습니다. 앞으로도 사원문화센터에서는 사원 및 사원가족을 대상으로 다양한 강좌를 운영할 예정입니다.




가족들이 보내온 두 번째 소감문

은솔이 & 시은이가 함께한 시간


▲은솔이의 그림일기



▲시은이의 그림일기


글 / K3 TEST제조팀 신이경 사원의 가족




취재 / K3 주재기자 방광일 수석



Comments : 댓글을 달아주세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K3공장에서는 지난 9월 23일 사원문화센터 3분기 강좌로 꽃송편과 바람떡, 도장떡 패키지 강좌를 운영했습니다. 이번에는 사원 자녀들이 함께 참여하였으며, 직접 송편을 빚고 반죽하면서 그 어느 때보다 창작의 열기가 더해졌던 시간을 만들었습니다. 앞으로도 사원문화센터에서는 사원 및 사원가족을 대상으로 다양한 강좌를 운영할 예정입니다.




가족들이 보내온 첫 번째 소감문 

세희 & 세영 & 주한이가 함께한 시간


얼마 전 이른 아침, 아이들 등원 준비하는데 너무 피곤해하며 늦장을 부리길래 주말에는 엄마 회사에 같이 떡 만들기 하러 가자! 하니 갑자기 소리~소리를 지르고 뛰어다니며 너무너무 좋아하는 우리 아이들. 그렇게 기분 좋게 등원하는 모습을 보니 저까지 기분이 참 좋았습니다.

모두가 기다리고 기다리던 행사날 아침, 회사 주차장에서 내리는데 “우와! 엄마 회사 되게 크다. 몰랐네? 아빠랑 앞에서 기다릴 때는 큰지 몰랐어.”하고 얘기를 하네요. 식당으로 올라오니 강사님들과 지원파트 담당자님이 나오셔서 준비하고 계셨습니다. 조가 달라 자주 보지 못했던 다른 사원들도 가족들, 아이들과 함께 있어서 무척 반가웠답니다.

설명을 듣고 나눠준 재료로 송편 만들기 시작! 아이들은 조물조물 의외로 잘 만드네요. 강사님의 설명을 들으며, 반죽을 동그랗게 만들어서 고명을 넣고 여러 모양으로 만들어 봅니다. 호박 모양, 복숭아 모양도 만들어 보고, 아들은 ‘미니언즈’라고 하는데 제 눈에도 미니언즈네요. (^_^) 쌍둥이도 정성 들여 예쁘게 잘 만듭니다. “엄마! 떡 만들기 재밌네?” 하면서 즐겁게 만들었네요. 사실 이렇게 만들기를 자주 같이 해보지 못했는데, 우리 아이들이 제법 잘하는 걸 보니 마음 한구석이 짠해지기도 했습니다.

송편이 쪄지는 20분 동안 바람떡과 도장떡도 만들었답니다. 따끈따끈한 색색의 반죽을 길게 붙여 돌아가며 밀대로 밀어보고, 고명을 올려 반죽으로 덮은 다음 모양틀로 눌러 바람떡 완성! 밀대로 밀어낸 반죽에 도장을 쾅쾅 찍어서 도장떡도 만들어 보고, 하나씩 맛도 보았네요. 아이들도 엄지 척! 맛있었어요.

송편 찐 것도 나오고, 오늘 만든 떡을 예쁘게 가져갈 수 있도록 포장 박스도 주셔서, 아빠 드린다고 하나하나 정성스럽게 포장을 하는 우리 아이들. 정성 들여 준비해 주신 점심식사도 아이들과 함께 먹으면서, 즐거운 떡 만들기를 마무리했습니다.

아이들과 좋은 시간 함께할 수 있도록 자리 마련해 주셔서 너무 너무 감사드립니다. 정말 하루 알차게 기분 좋게 보낸 것 같습니다. 엄마 회사의 일부지만, 이렇게 보여줄 수 있는 기회도 되고 체험도 하게 되어서 뿌듯했답니다.


글 / K3 TEST제조팀 김수정 사원





취재 / K3 주재기자 방광일 수석


Comments : 댓글을 달아주세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K3공장(인천)에서는 지난 4월 15일부터 3일간 사원문화센터 강좌로 봄맞이 '피크닉 도시락 만들기'를 운영하였습니다. 나들이를 떠나는 시기에 맞춰 진행된 강좌는 3일간 수강자 전원이 참석하는 등 높은 인기와 더불어, 너나 할 것 없이 서로 맛있고 예쁘게 만들기 위해 노력하는 모습을 엿볼 수 있었습니다. 앞으로도 K3공장에서는 다양한 강좌를 통해 문화센터를 운영해 나갈 예정입니다.





피크닉 도시락 만들기 강좌에 참여하며


모든 생명이 기지개를 켜는 '봄봄봄' 봄이 왔습니다. “봄바람이 살랑살랑~내 마음도 살랑살랑~봄바람이 드나 봐요~함께 봄나들이 갈까요?” 따스한 햇볕 아래 향기로운 꽃내음을 맡으러 야외로 많이들 나들이를 떠나겠지요. '나들이'하면 무엇이 먼저 생각날까요? 당연히 '도시락'이 제일 먼저 생각나고, 다들 김밥이나 샌드위치를 생각하겠지요. 저도 뻔한 도시락 메뉴 말고 새로운 것을 배우고 싶어서 이렇게 이번 '피크닉 도시락 만들기' 강좌에 참여하게 되었습니다.


1일 차에는 수제누텔라 샌드위치와 초콜릿 퐁듀를, 2일 차에는 또띠아(토르티야) 꽃피자와 샐러드를, 3일 차에는 곰취, 양배추, 참치 쌈밥 만들기를 배웠는데요, 1시간 30분이라는 짧은 시간에 서너 명이 한팀이 되어 서툴고 완벽하지는 않지만 꽤 그럴싸한 모양과 맛을 만들어 냈답니다. 저는 개인적으로 3일차 메뉴였던 '양배추 쌈밥'이 제일 마음에 들었습니다. 웬만하면 우리 냉장고에 있는 기본적인 채소와 구하기 쉬운 재료들로 구성되어 있거든요!


자! 그럼 제가 이번에 배운 '양배추 쌈밥' 레시피를 공유해보겠습니다. 

재료는 양배추, 파프리카, 양파, 소고기, 쌈장, 후추, 깨소금, 참기름, 소금이 필요합니다. 

① 김밥용 김 크기만한 양배추를 찜통에 쪄 놓고, ② 파프리카는 길게 자르고 양파는 다져 놓습니다. ③ 밥을 참기름, 깨소금, 소금으로 밑간해놓고, ④ 다진 소고기에 후추와 참기름을 조금씩 넣고 버무린 후, 팬에 양념된 소고기를 볶아줍니다. 다진 양파를 넣고 마지막으로 쌈장을 넣고 다시 볶아줍니다. ⑤ 양배추를 펼쳐 파프리카와 밥을 김밥 말듯이 말아줍니다. ⑥ 한입 크기로 잘라 밥이 보이게 세워놓고 그 위에 볶은 쌈장을 올려놓습니다. ⑦ 맛나게 먹습니다! 짜잔~ 완성! 정말 간단하죠?


데이근무 퇴근 후 특별한 일이 없으면 집에서 낮잠만 자던 저에게는 3일 동안의 참여가 하루하루 보람있는 날이었습니다. 

가족들을 위해 다들 한 번 만들어서 야외로 나들이 가보세요! 고고고!

여행


글 / K3 TEST제조팀 김미랑 사원


취재 / K3 주재기자 방광일 과장




Comments : 댓글을 달아주세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앰코코리아 K1공장(서울)에서는 지난 3월 28일 사원문화센터 강좌 ‘케이크 만들기’ 교실을 운영하였습니다. 이날 참여한 사원과 사원 자녀들은 직접 레이어 치즈 케이크를 소재로 생크림 아이싱과 딸기장식 등 여러 가지 데코레이션을 하는 방법에 대해 배웠습니다. 앰코코리아는 앞으로도 사원들이 선호하는 다양한 강좌로 사원문화센터를 운영해 나갈 예정입니다.





Comments : 댓글을 달아주세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소나무 2015.04.17 15:54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사원 가족들과 함께 하는 프로그램이 많아서 좋은것 같아요. 그런데 딸기 체험 같은 경우 가족의 인원수를 3명으로 제한 하는 것 보다는 한 가족 단위로 신청을 받는게 좋을 것 같아요. 한 가족이 4명 이거나 5명 인 가족도 있을 텐데 가족 수를 제한 한다면 온가족이 참여 하고 싶어도 못하는 상황이 될테니까요. 이후 개선 되었으면 좋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