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국내 최대 반도체 전시회, ‘2016 반도체대전’ 코엑스서 열린다 (2016-10-24 디지털데일리)


기사 미리보기

오는 26~28일 동안 종합 반도체 전시회 ‘2016 반도체대전(Semiconductor Exhibition SEDEX)’이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다. 이번 전시회에는 삼성전자·SK하이닉스를 필두로 반도체 장비·소재·부품·설계 등 반도체 산업 내 전 분야 182개 기업이 참여한다. 삼성전자는 ‘새로운 가능성으로의 여정’이라는 전시 주제로 10나노급 8GB D램과 UFS 내장 메모리, 기업 및 소비자용 솔리드스테이트드라이브(SSD), 애플리케이션프로세서(AP) 엑시노스 라인업과 듀얼 픽셀 CMOS이미지센서(CIS) 등 첨단 기술력이 집약된 신제품을 선보인다.

기사 바로가기


2. 수원 2.3 지진 발생…삼성·SK하이닉스 "반도체 라인 이상 없는 듯" (2016-10-24 머니투데이)


기사 미리보기

경기도 수원에서 리히터 규모 2.3의 지진이 발생한 것과 관련, 진앙지 인근의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 등 국내 반도체 생산라인에는 접수된 피해 사례가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24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이번 지진이 발생한 지역 인근에 있는 반도체 공장을 대상으로 확인한 결과 구체적 피해는 접수되지 않았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지진이 감지됐으나 피해는 아직까지 없는 것으로 보인다"며 "기타 지진의 영향이 있었는지 등은 현재 확인 중"이라고 말했다. 

기사 바로가기


3. "퀄컴, NXP 반도체 인수 추진…자율주행차 성장 주목" (2016-10-24 아시아경제)


기사 미리보기

퀄컴의 NXP반도체 인수 추진은 정보기술(IT) 산업의 성장 동력이 모바일에서 자율주행차로 전환되고 있음을 의미하는 시그널이라는 분석이 나왔다. 이정 유진투자증권 애널리스트는 24일 "퀄컴의 NXP반도체 인수가 이뤄지면, 이는 산업적으로 시사하는 바가 매우 크다"며 "향후 반도체 시장의 핵심 트렌드가 모바일용에서 자동차용으로 이전한다는 것, 즉 IT 산업에서 스마트폰을 이을 차세대 성장 동력이 자율주행차임을 말해주고 있는 것"이라고 말했다. 

기사 바로가기


4. “‘D램’이 효자” 삼성·SK하이닉스 ‘함박웃음' (2016-10-24 컨슈머타임스)


기사 미리보기

글로벌 D램 수요가 빠르게 늘면서 메모리 반도체 시장 1∙2위인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가 ‘함박웃음’을 짓고 있다. 낸드플래시를 포함한 반도체 시장 전반에 ‘장기화’를 전제로 한 고른 성장 전망이 나오고 있는 만큼 실적 추가개선에 대한 ‘청신호’도 켜졌다. 중국의 반도체 시장 공세가 속도를 내고 있어 차별화된 경쟁력 확보가 시급하다는 우려도 제기되고 있다.

기사 바로가기




Comments : 댓글을 달아주세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